mir.pe (일반/어두운 화면)
최근 수정 시각 : 2022-05-13 09:13:04

유성우


파일:나무위키+유도.png  
은(는) 여기로 연결됩니다.
독립운동가에 대한 내용은 유성우(독립운동가) 문서
번 문단을
부분을
, 라날로그의 멤버에 대한 내용은 유성우(라날로그) 문서
번 문단을
번 문단을
부분을
부분을
, Argonavis의 노래에 대한 내용은 流星雨 문서
번 문단을
번 문단을
부분을
부분을
, 에 대한 내용은 문서
번 문단을
번 문단을
부분을
부분을
, 에 대한 내용은 문서
번 문단을
번 문단을
부분을
부분을
, 에 대한 내용은 문서
번 문단을
번 문단을
부분을
부분을
, 에 대한 내용은 문서
번 문단을
번 문단을
부분을
부분을
, 에 대한 내용은 문서
번 문단을
번 문단을
부분을
부분을
, 에 대한 내용은 문서
번 문단을
번 문단을
부분을
부분을
, 에 대한 내용은 문서
번 문단을
번 문단을
부분을
부분을
참고하십시오.
태양계천문학 · 행성과학
Solar System Astronomy · Planetary Science
{{{#!wiki style="margin: 0 -10px -5px"
{{{#!folding [ 펼치기 · 접기 ]
{{{#!wiki style="margin: -6px -1px -11px; letter-spacing: -1px"
<colbgcolor=DarkOrange><colcolor=#fff> 태양계
태양 ☀️ 햇빛 · 태양상수 · 흑점( 밥콕 모형) · 백반 · 프로미넌스 · 플레어 · 코로나 · 태양풍 · 태양권
지구 🌍 지구 구형론( 지구타원체) · 우주 방사선 · 지구자기장( 자북 · 다이나모 이론 · 오로라 · 밴앨런대 · 델린저 현상 · 지구자기역전 · 지자기 폭풍)
🌙 달빛 · Earthrise · 만지구 · 지구조 · 슈퍼문 · 블루 문 · 조석( 평형조석론 · 균형조석론) · 달의 바다 · 달의 남극 · 달의 뒷면 · 월석
월식( 블러드문 · 슈퍼 블루 블러드문) · 일식( 금환일식)
소행성체 소행성( 근지구천체 · 토리노 척도 · 트로이군) · 왜행성( 플루토이드) · 혜성( 크로이츠 혜성군)
유성 정점 시율 · 유성우 · 화구 · 운석( 크레이터 · 천체 충돌)
우주 탐사 심우주 · 우주선( 유인우주선 · 탐사선 · 인공위성) · 지구 저궤도 · 정지궤도 · 호만전이궤도 · 스윙바이 · 오베르트 효과 · 솔라 세일
관련 가설 혹은 음모론 지구 평면설 · 지구공동설 · 티티우스-보데 법칙 · 제9행성( 벌칸 · 티케 · 니비루) · 네메시스 가설
행성과학
기본 개념 행성 · 이중행성 · 외계 행성 · 지구형 행성( 슈퍼지구 · 바다 행성 · 유사 지구 · 무핵 행성) · 목성형 행성 · 위성( 규칙 위성 · 준위성 · 외계 위성) · 반사율 · 계절 · 행성정렬
우주생물학 골디락스 존 · 외계인 · 드레이크 방정식 · 우주 문명의 척도( 카르다쇼프 척도) · 인류 원리 · 페르미 역설 · SETI 프로젝트 · 골든 레코드 · 아레시보 메시지( 작성법) · 어둠의 숲 이론
틀:천문학 · 틀:항성 및 은하천문학 · 천문학 관련 정보
}}}}}}}}} ||

/ Meteor shower

1. 개요2. 원인3. 특성4. 관측5. 유성우 목록6. 여담

1. 개요

유성군(流星群), 성우(星雨)/우성(雨星), 운석우(隕石雨), 별똥비라고 하기도 한다.

어느 특정한 시기에 유성이 많이 떨어지는 현상을 말한다.

2. 원인

유성우의 원인은 혜성으로 알려져 있다. 혜성은 태양 가까이 지나가면서 태양풍에 의해 물질이 증발하여 우주 공간에 대량의 파편을 남기는데, 이 파편 부분을 지구가 공전하면서 지나가게 된다. 그러면 지구에 이 여러 조각의 파편이 떨어지다가 지구 대기에 의해 마찰이 생겨 유성이 된다. 파편의 수가 많으므로 평소와 달리 유성이 한꺼번에 많이 보이게 된다. 이 현상이 유성우이다.

3. 특성

유성우는 매년 비슷한 시기에 발생하는데, 그 이유는 지구가 1년에 1바퀴 공전하기 때문이다. 즉, 지구가 거의 같은 자리를 지나므로 파편이 많은 자리를 또 지나는 것이다. 또한, 비슷한 시기에 발생하는 혜성의 방사점도 거의 비슷하다. 방사점(또는 복사점)이란 간단히 말해 유성이 밤하늘에서 보이기 시작하는 부분이다. 앞서 말했듯이 지구가 태양에 대해 공전궤도에서 같은 부분에 있을 때 발생하게 되므로 유성우가 내릴 때 별자리의 배열도 비슷해진다.[1] 따라서 매년 발생하는 유성우는 항상 별에 대해 비슷한 위치에 방사점을 가지게 되므로 유성우의 이름은 별자리의 이름을 따서 붙여진다. 물론, 방사점의 근처의 별자리의 이름을 이용한다. 예를 들어 사자자리 유성우라면 방사점이 사자자리 근처이다.

파일:external/apod.nasa.gov/leonids2002_casado_full.jpg
(2002년 사자자리 유성우를 고정 촬영법으로 찍은 것이다. 사진 출처 NASA.)
위 사진에서 볼 수 있듯 유성이 어느 한 지점에서 뻗어나가는 모습을 하고 있다. 이 때 그 지점이 방사점이다. 별의 일주운동이 원의 호같이 찍혀있는 중간중간에 짧고 긴 유성의 흔적이 보인다. 물론 위 사진은 장노출로 촬영한 것으로 한 하늘에 이렇게 많은 유성이 한꺼번에 나타나지는 않는다.

한국에서 유성우를 관찰할 때 유성우의 절정 시간대는 초저녁인 경우는 별로 없고 새벽 쯤인 경우가 많다. 이는 지구의 공전방향의 가까이 있는 혜성의 파편조각이 지구의 공전과 자전에 의해 마찰이 심해지면서 빠르고 밝게 타기 때문이다. 반대로 공전방향 반대편에 있는 파편은 지구가 반대방향으로 가고 있어 유성이 되려면 따라잡아야 하는 입장이므로 마찰이 약해지므로 느리고 어둡게 된다. 또한, 관측자의 위치에 대해 공전방향과 자전방향이 일치하는 경우 그 마찰력은 더욱 커진다. 지구에서 자신의 위치에 따라 지구의 자전방향과 공전방향이 일치하는 시간대가 정해질 수 밖에 없고, 한국에서는 이것이 밤 늦게이다. 앞에서 말했듯이 대기와의 마찰력이 심해질수록 밝게 타므로 초저녁보다는 새벽에 유성의 극대기를 맞는 경우가 많다. 반대로 우리나라 반대편의 미국, 남미쪽에서는 이 때가 정오쯤이다.

4. 관측


이상적인 상황에서 유성이 가장 많이 발생하는 시간대에 방사점 근처를 관찰했을 때 1시간당 보이는 유성의 개수를 ZHR(Zenithal Hourly Rate)[2]이라고 한다. ZHR은 근처의 강한 빛에 영향을 받을 수 있다. 유성도 빛이기 때문에 강한 빛에 가려 보이지 않게 되기 때문이다. 특히 근처에 달이 있으면 ZHR이 뚝 떨어진다. ZHR은 이상적인 상황에서 관찰한 것이므로 실제로 관찰할 수 있는 개수는 적다. 특히 광공해의 영향을 많이 받는다. 빛이 별로 없는 시골에서도 ZHR 값대로 모두 볼 수 있는 것이 아니며, 광공해가 심한 도심에서는 ZHR의 1/10도 보기 힘들다.

ZHR=100인 유성우의 경우, 광역시급 대도시에서는 광공해, 대기공해, 빌딩으로 인한 시야 축소 등으로 인해 1시간에 2개 정도 보면 다행이다. 그런데 여기에 더해 달이 밝거나, 날이 흐리기까지 하면 유성을 볼 확률은 0으로 수렴한다. 해마다 찾아오는 사자자리 유성우는 별볼일이 없지만 2002년 사자자리 유성우처럼 33년 마다 찾아오는 극대기에는 1시간에 수십개의 밝은 유성들을 관측할 수 있다.

유성우를 관찰할 때는 망원경보다는 맨눈으로 보는 것이 좋다. 망원경으로 보면 시야가 좁은 데다가 유성이 순식간에 지나가기 때문에 유성을 잘 볼 수 없기 때문이다.

사자자리, 쌍둥이자리 유성우 같은 겨울에 있는 유성우를 관측하려면 상당히 추우므로 따뜻하게 할 만한 것을 챙기는 편이 좋다. 특히 조금 제대로 보려고 멀리 가는 경우에는 특히 잘 챙겨가자.

날짜를 혼동하면 안된다. 위에서도 언급했듯이 극대기가 새벽인 경우가 많은데, 새벽인 경우 1일 지난 것으로 간주해야 된다. 예를 들어 11월 17일 새벽 2시가 극대기라고 하면 11월 16일 밤에 준비해야 한다! 그리고 ZHR 값도 매년 달라지기 때문에 꼭 확인해보자. 작년자료 같은 것을 보고 기대했다가 막상 보면 별로 없어 실망하는 경우가 생긴다.

5. 유성우 목록

유성우 이름 절정 시기 비고
사분의자리( 용자리) 유성우 1월 3-4일 소행성 2003 EH1 및 혜성 C/1460 Y1의 모체에 의해 발생하는 것으로 추정
사분의자리는 옛날식 별자리 이름, 2016년의 ZHR = 120
거문고자리 유성우 4월 22일 대처 혜성에 의해 발생
물병자리-에타 유성우 5월 5-6일 핼리 혜성에 의해 발생
물병자리-델타-남쪽 유성우 7월 28-29일 맥홀츠 1 혜성에 의해 발생
페르세우스자리 유성우 8월 10-13일 스위프트-터틀 혜성에 의해 발생
오리온자리 유성우 10월 21일 핼리 혜성에 의해 발생
황소자리 유성우 11월 11-12일 엥케 혜성 및 소행성 2004 TG10을 포함한 기타 천체에 의해 발생
ZHR 값이 낮은 편
사자자리 유성우 11월 17-18일 템펠-터틀 혜성에 의해 발생
쌍둥이자리 유성우 12월 13-14일 소행성 파에톤에 의해 발생
[3]

구글 캘린더에 [email protected] 을 등록하면 각 유성우의 날짜를 쉽게 체크할 수 있다.

여기서 특히 사자자리 유성우는 변덕이 심하기로 유명한데, 평소에는 그저 그런 경우가 많지만 대박일 때는 정말 진풍경을 볼 수 있다. 특히 1966년에는 이 유성우의 ZHR이 무려 16만에 이르렀다고 한다. 하늘을 보면 말 그대로 유성의 비가 쏟아져내리는 것 같은 모습이었을 것이다. 또한 1998~2002년 경에도 상당히 볼 만 했다고 한다.[4] 이 유성우를 유발시키는 혜성인 템펠-터틀 혜성은 32년 의 주기를 가지는데 이 혜성이 지구 공전면을 통과한 직후 지구가 통과할 때마다 이런 장관이 펼쳐진다고 한다. 바꿔 말하면 사자자리 유성우를 제대로 보려면 2030년이나 돼야 한다는 소리다.

사분의자리 유성우, 페르세우스자리 유성우, 쌍둥이자리 유성우는 꾸준히 ZHR이 꽤 높게 나온다. 달빛만 없다면 매년 기대할 만한 유성우니 참고하자.

6. 여담


[1] 별자리의 이동은 지구의 공전 때문이다. 정확히 말해 태양의 반대쪽 편에 있는 별자리가 자정에 보이는 별자리이다. 이 때, 같은 위치에 왔으므로 별자리의 배열도 같아지는 것이다. [2] 한국어로는 정점 시율이라고 한다. [3] 절정 시기는 위키백과를 참고했음 [4] 도시의 변두리인데 옥상에 올라가서 십여 분 동안 가만히 하늘을 바라보고 있는데 심심찮게 별똥별을 구경하는 정도였다. 앞서 적힌 대로 좀 춥긴 했다, [5] 위의 유성우 날짜를 보면 알 수 있지만 요하네스 케플러가 죽은 시기는 황소자리 유성우와 사자자리 유성우의 극대가 겹치는 시기이다. [6] 참고 #( 번역),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