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ir.pe (일반/어두운 화면)
최근 수정 시각 : 2022-08-04 18:21:25

쾰른 대성당

{{{#!wiki style="margin: 0 -10px;"
{{{#!folding [ 펼치기 · 접기 ]
{{{#!wiki style="margin-bottom: -15px;"
<colbgcolor=#000> 문화유산
1978년

아헨 대성당
Aachener Dom
1981년

슈파이어 대성당
Speyerer Dom
1981년

뷔르츠부르크 주교관
Würzburger Residenz und Hofgarten
1983년

비스 순례 성당
Wallfahrtskirche "Die Wies"
1984년

브륄의 아우구스투스부르크 성과 팔켄루스트
Schlösser Augustusburg und Falkenlust in Brühl
1985년

힐데스하임 성 마리아 성당과 성 미샤엘 교회
Dom und Michaeliskirche in Hildesheim
1986년

트리어 로마 유적, 성 베드로 성당과
성모 마리아 성당

Römische Denkmale, Dom St. Peter
und Liebfrauenkirche in Trier
1987년

한자 동맹 도시 뤼베크
Hansestadt Lübeck
1987년

로마 제국 국경
Grenzen des Römischen Reiches
1990년

포츠담 베를린의 궁전과 공원
Schlösser und Parks von Potsdam und Berlin
1991년

로르슈의 수도원과 알텐뮌스터
Kloster Lorsch und Altenmünster
1992년

람멜스베르크 광산과 고슬라 옛 시가지 및
오베르하르츠의 물 관리 시스템
Bergwerk Rammelsberg, Altstadt von Goslar
und Oberharzer Wasserwirtschaft
1993년

마울브론 수도원 지구
Klosteranlage Maulbronn
1993년

밤베르크 중세 도시 유적
Altstadt von Bamberg
1994년

푈클링겐 제철소
Völklinger Hütte
1994년

크베들린부르크의 협동 교회,
성채, 옛 시가지
Stiftskirche, Schloss und Altstadt
von Quedlinburg
1996년

바우하우스와 바이마르,
데사우, 베르나우의 유산

Das Bauhaus und seine Stätten
in Weimar, Dessau und Bernau
1996년

쾰른 대성당
Kölner Dom
1996년

아이슬레벤과
비텐베르크의 루터 기념물
Luthergedenkstätten in Eisleben
und Wittenberg
1998년

고전주의 고장, 바이마르
Klassisches Weimar
1999년

베를린 박물관 섬
Museumsinsel Berlin
1999년

바르트부르크 성
Wartburg
2000년

데사우 뵐리츠 정원
Gartenreich Dessau-Wörlitz
2000년

라이헤나우 수도원 섬
Klosterinsel Reichenau
2001년

에센의 졸버레인 탄광 산업단지
Industriekomplex
Zeche Zollverein in Essen
2002년

중상류 라인 계곡
Oberes Mittelrheintal
2002년

슈트랄준트 비스마르 역사 지구
Altstädte von Stralsund und Wismar
2004년

브레멘 시청과 롤란트 상
Rathaus und Roland in Bremen
2004년

무스카우어 공원
(무자코프스키 공원)
Muskauer Park (Park Muzakowski)
2004년

드레스덴 엘베 계곡
Dresdner Elbtal
2006년

슈타트암호프와
레겐스부르크 옛 시가지

Altstadt von Regensburg
mit Stadtamhof
2008년

베를린 모더니즘 주택 단지
Siedlungen der Berliner Moderne
2011년

알프스 주변의 선사 시대 호상 가옥
Prähistorische Pfahlbauten um die Alpen
2011년

알펠트의 파구스 공장
Fagus-Werk in Alfeld
2012년

바이로이트 마르크그라프 오페라 하우스
Markgräfliches Opernhaus Bayreuth
2013년

베르그파르크 빌헬름스회에
Bergpark Wilhelmshöhe
2014년

카롤링거 시대의 베스트보르크와
코르바이 키비타스
Karolingisches Westwerk
und Civitas Corvey
2015년

슈파이허슈타트와 칠레하우스가 있는
콘토르하우스 지구
Hamburger Speicherstadt
und Kontorhausviertel mit Chilehaus
2016년

르 코르뷔지에의 건축 작품
: 모더니즘 운동에 관한 탁월한 기여

Das architektonische Werk von Le Corbusier
- ein herausragender Beitrag zur Moderne
2017년

슈베비셰 알프에 있는
동굴과 빙하기 예술
Höhlen und Eiszeitkunst
der Schwäbischen Alb
2018년

나움부르크 성당
Naumburger Dom
2018년

헤데비와 다네비르케의 경계 고고 유적군
Archäologischer Grenzkomplex
Haithabu und Danewerk
2019년

에르츠게비르게 ・ 크루쉬노호지 광산 지역
Montanregion Erzgebirge/Krušnohoří
2019년

아우크스부르크의 수관리 시스템
Das Augsburger Wassermanagement-System
2021년

유럽의 거대 온천 도시들
Bedeutende Kurstädte Europas
2021년

다름슈타트 마틸덴회헤
Mathildenhöhe Darmstadt
2021년

로마 제국 국경
: 저지 독일 경계
Grenzen des Römischen Reiches
- Niedergermanischer Limes
2021년

로마 제국 국경
: 서부 다뉴브 경계
Grenzen des Römischen Reiches
- Westlicher Abschnitt Donaulimes
2021년

슈파이어, 보름스, 마인츠의 슘 유적지
SchUM - Stätten Speyer, Worms und Mainz
자연유산
1995년

메셀 화석 유적
Grube Messel
2007년

카르파티아 및 유럽의 기타 지역에
생육하는 고대 및 원시 너도밤나무 숲
Alte Buchenwälder und Buchenurwälder
der Karpaten und anderer Regionen Europas
2009년

바덴 해
Wattenmeer
}}} }}}}}} ||
파일:1280px-Kölner-Dom-004-(Flight_over_Cologne).jpg
파일:쾰른 대성당 image.jpg
기본 정보
위치 독일 쾰른
종교 가톨릭
홈페이지 홈페이지(영어)
지위 주교좌 성당(Cathedral)
건축 정보
양식 고딕
건축 내역
전체 길이 144.58 m
전체 너비 86.25 m
신랑 너비 45.19 m
종탑 높이 157.38 m
유네스코 세계유산
파일:유네스코 세계유산 로고(흰 배경).svg
이름 한국어 쾰른 대성당
영어 Cologne Cathedral
독일어 Kölner Dom
프랑스어 Cathédrale de Cologne
국가·위치 독일 노르트라인베스트팔렌 쾰른
등재유형 문화유산
등재연도 1996년[1]
등재기준 (i)[2], (ii)[3], (iv)[4]
지정번호 292
파일:external/www.adventuresofagoodman.com/Kolner-Dom-Cologne-Cathedral-during-Sunday-night-mass-Germany.jpg
독일어: Hohe Domkirche St. Peter und Maria; Kölner Dom
1. 개요2. 역사
2.1. 제2차 세계 대전
2.1.1. 쾰른 대성당 전차전
2.2. 오늘날
3. 높이4. 관광5. 대중매체에서6. 기타7. 외부 링크

[clearfix]

1. 개요

독일 노르트라인베스트팔렌 쾰른 시내에 있는 가톨릭 성당. 쾰른 교구의 주교좌성당이다. 찌를듯한 첨탑이 인상적인, 독일 고딕 양식 성당의 대표작이자 걸작으로 유네스코 세계유산으로 등재되어 있다. 주보성인 성 베드로 성모 마리아.

2. 역사

1248년에 짓기 시작해서 1880년에 완공된 고딕 양식의 건물. 이렇게 보면 무려 600년 동안 지은 것 같지만, 실제로는 1560년에 공사가 중단되었고, 282년이 흐른 1842년에야 다시 재개되어 1880년에 겨우 완성했다. 그러므로 실제 공사 기간은 350년이다. 하여튼 공사 기간이나 중단 기간이나 둘다 대단히 길었다.[5] 중세 시대에는 건축을 위한 기중기가 몇백 년 동안 방치되어서 도시의 풍경으로 자리잡기도 했다.

2.1. 제2차 세계 대전

파일:external/upload.wikimedia.org/Cologne_1945_5.jpg
쾰른 대폭격 이후의 대성당 주변 전경. 그야말로 초토화당했다.
제2차 세계 대전 중, 1942년 5월 영국 공군의 폭격 항공단 사령관 아서 해리스의 지휘로 1,046기의 폭격기를 보내 폭격을 퍼부어댔다.[6]

다행히 수만발의 폭탄 중에서 단 3개만이 성당에 떨어졌지만 그래도 폭탄은 폭탄인지라 성당 건물에 무리를 주었고 특히 첨탑 기반에 큰 구조적 문제를 가져다주어 지금까지 보수공사로 그 문제를 해결하고 있는 중이다. 지붕과 교차랑 위의 탑도 홀라당 날아가버렸기 때문에, 직접 보면 알겠지만 교창랑 위 탑은 1800년대 후반에 찍힌 사진의 원래 그것과는 다른 현대적 모습이다. 추가로 소이탄 세례는 성당 외벽을 검게 그을리게 했다. 특히 첨탑 꼭대기 부분이 심했다. 천만 다행으로 스테인드 글라스들만은 폭격 이전에 모두 해체, 이전되어 안전하게 보관되었다.

2.1.1. 쾰른 대성당 전차전

쾰른 대성당 전차전 영상
폭격작전 이외에도, 1945년 3월 6일에 대성당 앞에서 벌어진 5호 전차 판터 M4 셔먼, M26 퍼싱간의 전차전 영상으로도 유명하다. 종군기자가 촬영한 영상에서는 먼저 온 셔먼을 독일 국방군의 판터가 격파하자, 이에 대한 보복으로 미군이 퍼싱을 끌고 와 판터를 격파한 것이 기록되었다.

해당 영상엔 비하인드 스토리가 있는데 전투 직전 민간인이 타고 있던 자동차를 퍼싱의 포수와 판터의 포수가 동시에 차를 사격해 타고 있던 민간인이 사망했었다. 서로 민간인이 탄 차량인 줄 모르고 전쟁터 한복판에 자동차가 등장하니 깜짝 놀라 사격부터 했던 것. 직후 판터 측에서 퍼싱을 먼저 발견했었지만 처음보는 전차를 아군 전차로 오판해 사격을 망설이다가 퍼싱이 선공을 가해 판터를 격파했었다. 종전 50년 후에도 퍼싱에 타고 있던 포수 클라렌스 스마이어는 민간인을 우발적으로 죽인 것에 죄책감을 가지며 지냈고 결국 당사자 혹은 유족을 직접 찾아가 사죄를 하려 했다. 그 과정에서 자신과 싸웠던 판터의 포수 구스타프 쉐퍼도 생존해 있는 걸 알게 돼 직접 만나게 되었다. 판터의 포수도 자신이 실수로 민간인을 죽인 것을 마음에 담아두고 있었고 결국 둘은 함께 자신들이 쐈던 사람의 유족을 찾아가 같이 사과를 했다. 판터의 포수였던 쉐퍼는 2017년에 사망했고 퍼싱의 포수 스마이어는 아직 살아있다.

2.2. 오늘날

1996년에 유네스코 세계유산에 등재되었으나, 라인 강 건너편에서 대규모 고층 쇼핑몰들이 들어서 경관이 파괴된다는 이유로 2004년 7월에 위험에 처한 문화유산 목록에 들어가는 불명예를 얻었다. 다행히 쾰른시가 즉각 대응책을 마련하여 건물의 높이를 제한하는 등의 조치를 취해 2년 후인 2006년 7월에 위험 목록에서 빠져나갔다.

3. 높이

이 성당은 독일에서 가장 큰 고딕 성당으로 첨탑의 높이는 157.4m이며, 1884년에 169m의 높이를 달성한 워싱턴 기념탑이 세워지기 전까지 쾰른 대성당은 세계에서 가장 높은 건축물이었다.[7] 지금도 가톨릭 최고 높이의 성당인 코트디부아르의 야무수크로에 있는 158m의 평화의 노트르담 대성당 다음 가는 높이다. 다만 가톨릭이 아닌 세계 최고 높이의 성당은 독일 울름에 있는 161.5m의 울름 대성당이다. 그러나 이 역시 바르셀로나에있는 170m로 설계된 가톨릭의 사그라다 파밀리아가 완공되면 순위가 바뀔 것이다.

실내 신랑(nave)의 높이에서는 고딕 최고인 48m의 보베 대성당에 비해 쾰른은 43m은 다소 낮지만, 너비 대 높이 비율에서는 모든 성당 중 최고이다. 신랑이 대단히 높으면서 넓기도 한 성당이란 것.

4. 관광

방문객은 하루 2만여 명 정도로 추산되며, 독일에서 사람들이 가장 많이 찾는 관광지라고 한다. 일단 쾰른 중앙역 바로 앞에 역 확장 못하게 알박기 떡 버티고 서 있는데다가 쾰른이 이 지역의 주요 결절점이라 오며가며 들르는 사람들도 있고...

대성당 안 제대 옆에는 커다란 금관이 있고[8], 그 안에는 예수 탄생 때 찾아왔던 3명의 동방박사의 유해가 들어있다고 전해져서 중세기 때부터 유럽에서 손꼽히는 순례지였고,[9] 현재에도 이것을 보러 오는 사람들이 많다.

관람은 무료이지만 유물관은 돈을 내야 하고, 무료 관람 중이라도 미사 시간이 되면 참례할 경우만 제외하고 당연히 비켜야 하니 참고할것.

이탈리아 밀라노 대성당처럼 건물 내외부가 하나같이 화려하고 스테인드 글라스도 일품이다. 다만 북쪽 스테인드 글라스는 21세기에 새로 만들어서 갈아끼운 물건이다. 그래도 예술성은 원래 있던 것에 뒤지지 않는다.

지하로 내려가면 유료로 탑 꼭대기로 올라가는 나선계단이 있다. 끊임없이 올라가던 중 이 건물이 단순히 시멘트와 돌을 쌓아 만든 건물이란 걸 생각하면 다리가 후들거려서 더이상 올라갈 수가 없다. 돌과 돌틈에 시멘트가 바스라져서 공기가 숭숭 통하는데도 그대로 서있는 모습을 보면 그야말로 고딕양식의 대단함을 느낄 수 있는 건물이다. 지하 1층에서 100미터 높이의 첨탑 하단부까지 올라가는데, 중간의 일부를 제외하고 전부 나선형 계단이다. 참고로 100미터면 웬만한 아파트 30층-35층 높이로 결코 만만하지 않다. 여담으로 박태민 해설이 김정민 해설과 함께 WCS 시즌 파이널 2 승자 예측 내기에 져서 벌칙으로 쾰른 성당의 계단을 올라갔다 왔다.

자세한 여행기와 쾰른 대성당에 대한 역사를 알고 싶다면 링크를 참고하자.

5. 대중매체에서


6. 기타

위에서 조금 언급했지만 쾰른 중앙역의 방해꾼(?) 역할을 하고 있다. 쾰른 중앙역은 이미 선로 포화 상태에 빠졌을 정도로 철도 수요와 공급이 많은 역이다. 따라서 어떻게든 확장 및 개량을 해야 할 상황인데 이 문화재급 대성당 때문에 더 이상 불가능한 것. 그렇다고 다른 지역으로 이전하기에도 이미 늦은 상황이다.

7. 외부 링크


[1] 2008년 부분수정 [2] 인간의 창의성으로 빚어진 걸작을 대표할 것 [3] 오랜 세월에 걸쳐 또는 세계의 일정 문화권 내에서 건축이나 기술 발전, 기념물 제작, 도시 계획이나 조경 디자인에 있어 인간 가치의 중요한 교환을 반영 [4] 인류 역사에 있어 중요 단계를 예증하는 건물, 건축이나 기술의 총체, 경관 유형의 대표적 사례일 것 [5] 사실 대성당들의 건축 기간이 긴 것은 만국 공통이었다. 노트르담 대성당도 마찬가지였으며, 현대에도 성 가족 대성당이라는 사례가 있다. [6] 당시 영국 공군이 동원할 수 있던 폭격기는 400여 기에 불과했지만, 해리스의 고집과 윈스턴 처칠의 후원으로 저 정도를 긁어 모을 수 있었다. 전황이 유리해진 뒤에는 한술 더 떠서 2, 3천여 기의 폭격기를 동원하는데 맛들렸지만. 여담이지만 이 폭격으로 인해 아서 해리스는 전후에 엄청난 비난을 받아 연합국 수뇌부에서 공공연히 '되니츠(독일 유보트 함대 사령관)가 유죄라면 해리스는 교수형감이다'라며 욕을 먹었고, 그를 포함한 영국 폭격사령부 장병들은 단 한 사람도 종전 기념식에 초대받지 못하는 등 전쟁 이겨놓고도 민간인 학살을 했다면서 해리스 이하 장병 전원이 전범으로 비난받았다. 이들이 명예회복을 한 건 한참 뒤에나 가능했던 일. [7] 참고로 쾰른 대성당이 완공되기 전까지 세계 최고 높이의 건축물은 쿠푸의 대피라미드로서, 무려 3,500년간 이어온 타이틀을 그제서야 빼앗긴 것이다. [8] 보호차원에서 유리상자로 둘러싸여 있다. [9] 물론 중세시절 성유물의 신빙성은 제로에 가깝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