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ir.pe (일반/어두운 화면)
최근 수정 시각 : 2022-04-01 23:42:27

AP 인문지리학

파일:칼리지보드.png AP 과목 일람
{{{#!wiki style="margin: 0 -10px -5px"
{{{#!folding [ 펼치기 · 접기 ]
{{{#!wiki style="text-align: left; margin: -6px -1px -11px"
<colbgcolor=#A1C761> 형식과학 미적분학( AB · BC) · 통계학 · 컴퓨터과학( 기본 · A)
자연과학 물리학( 1 · 2 · C: 역학 · C: 전자기학) · 화학 · 생물학 · 환경과학
인문· 사회과학 미국정부정치학 · 비교정부정치학 · 미시경제학 · 거시경제학 · 미국사 · 유럽사 · 세계사 · 인문지리학 · 심리학
언어· 문학 영어학 · 영문학 · 스페인어와 문화 · 스페인문학 · 프랑스어와 문화 · 독일어와 문화 · 이탈리아어와 문화 · 중국어와 문화 · 일본어와 문화 · 라틴어
예술 미술사 · 스튜디오 미술( 드로잉 · 2D 디자인 · 3D 디자인) · 음악이론
캡스톤 세미나 · 리서치
}}}}}}}}} ||

AP Human Geography
1. 개요2. 상세

1. 개요

미국 칼리지 보드에서 주관하는 고등학교 지리학 교육과정 및 표준화 시험으로, Advanced Placement 과목 중 하나다. 여느 문과 과목이 그렇듯이 암기할 부분이 많은 과목이다. AP 미국사 AP 유럽사처럼 암기의 끝판왕급은 아니지만 얕봤다가는 엿먹기 쉽다. 인문지리인만큼 말그대로 웬만한 사회과학은 다 커버하는 수준으로, 지리만 나오는 것이 아니라 그와 연계된 특히경제[1], 정치, 문화 등등이 나온다[2]

국제지리올림피아드 출제 경향이 국내 한국지리, 세계지리 교과보다 이 과목에 더 가깝기 때문에 국제지리올림피아드까지 참가할 의향이 있을때 이 과목을 공부하면 국제올림피아드 준비에 도움이 된다. 마찬가지로 전국지리올림피아드 전국대회에서도 영어 문제가 전체 문항에서 1/3 정도 분량을 차지하니, 참고하면 좋다.

2. 상세

AP 인문지리학에서 배우는 중요한 주제는:
Passing Rate (3+) 48.9%, 5 Rate 10.7%로 모든 AP 과목중에서 두번째로 낮다. AP 과목중 내용이 까다롭지 않고 분량도 작다고 여겨지는 탓에 9학년이나 10학년때 듣는 경우가 많다. 5 Rate가 낮은것도 그 까닭.

단순 암기와 개념 이해가 동시에 필요한, 상당히 어려운 과목에 속한다. 단순 암기가 부족할 경우 문화지리, 정치지리 파트에서, 개념의 이해가 어려운 경우[3] 나머지 파트에서(...) 애로사항이 꽃핀다.

AP 시험 문제 자체는 전형적인 암기 문제와 이론을 적용하는 문제로 나뉘는데, 전자는 말그대로 닥치고 암기다. 집 그림 하나 던져주고 "이게 어디 집이냐" 물어보는[4] 타입의 문제로 보면 된다. 한편 후자는 지도, 표, 그래프 등을 바탕으로 이론을 적용하여 문제를 푸는 경우가 많다. 전자의 경우 객관식으로만 나오며, 후자는 MCQ(Multiple-Choice, 객관식), FRQ(Free-response, 서술형) 가릴 거 없이 나온다.

AP 과목 중에서는 평균이 낮은 편은 아니지만(대략 5점 만점에 2.5 정도) 5점 받기는 까다로운 편이다. 5점의 비율이 10 ~ 15% 정도인데, 이는 객관식에서 따놓은 점수를 서술형에서 말아먹기 때문이다.

서술형의 경우 평균 점수가 100점 만점에 30점대를 배회하는 경우가 잦으며(...) 문항 별 만점자가 세 자리수에 머무르는 등 은근히 점수를 따기 어렵다. 이는 AP 인문지리학 특유의 서술형 채점 방식 때문이다. AP 인문지리학의 서술형 채점은 만점을 설정해놓고 틀린 부분마다 깎아나가는 방식이 아니라 쓴 만큼 점수를 더해나가는 방식으로, 틀린 내용이 들어갔다고 해서 감점이 되지 않는 대신 쓴 만큼 점수를 받는다(...). 그 결과 만점 답안이 별로 없다[5]. 시간도 은근히 빠듯해서[6] 답안을 휘갈기다가 얼떨결에 시간이 다 되어서 제출하는 경우도 많다.

시험 유형중에는 현상을 설명한다거나, 지리 이론을 제시한다거나, 아니면 구체적인 사례를 들라는 문제가 나올수도 있어 주의해야한다.

[1] 학부 수준 경제지리학에서나 볼법한 입지론이나 수정 중심지 이론도 나온다… [2] 그래서 공부하다보면 정체성에 혼란이 오기도 한다. 내가 배우는 것이 지리인가 경제인가 정치인가... [3] AP 인문지리쯤 되면 단순한 암기에서 벗어나 현상에 대한 모델을 세우고 다시 모델을 실제 상황에 대입할 수 있어야 한다. [4] 몽골식 주택 이런 거 아니다! 미국의 각 지방에서 유행했던 집 스타일 중 하나 던져놓고 (Georgian이라든가 I style이라든가) 푸는 거다. [5] 2006년 서술형 2번의 경우 응시자 20,000여 명 중 만점자 100명... [6] 75분에 에세이 3개, 다만 에세이가 서-본-결을 갖춘 에세이일 필요는 없다. 문단 별로 각 항목에 대한 답안 작성이 가능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