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ir.pe (일반/어두운 화면)
최근 수정 시각 : 2022-07-21 12:00:02

육분의

천문학
Astronomy
{{{#!wiki style="margin:0 -10px -5px; min-height:2em; word-break:keep-all"
{{{#!folding [ 펼치기 · 접기 ]
{{{#!wiki style="margin:-6px -1px -11px; letter-spacing: -1px"
<colbgcolor=MidnightBlue><colcolor=#fff>배경
기본 정보 우주 · 천체
천문사 고천문학 · 천동설 · 지동설 · 첨성대 · 혼천의 · 간의 · 아스트롤라베 · 올베르스의 역설 · 대논쟁 · 정적 우주론 · 정상우주론
학술적 정보 천문학과 · 천문학자 · 우주덕 · 천문법 · 국제천문연맹 · 한국천문학회 · 한국우주과학회 · 한국아마추어천문학회( 천문지도사) · 한국천문연구원 · 한국항공우주연구원 · 한국과학우주청소년단 · 국제천문올림피아드 · 국제 천문 및 천체물리 올림피아드 · 아시아-태평양 천문올림피아드 · 한국천문올림피아드 · 전국학생천체관측대회 · 전국청소년천체관측대회
위치천문학
구면천문학 천구 좌표계 · 구면삼각형 · 천구적도 · 자오선 · 남중 고도 · 북극성 · 주극성 · 24절기( 춘분 · 하지 · 추분 · 동지) · 극야 · 백야 · 박명
시간 체계 태양일 · 항성일 · 회합 주기 · 태양 중심 율리우스일 · 시간대 · 시차 · 균시차 · 역법
측성학 연주운동 · 거리의 사다리( 연주시차 · 천문단위 · 광년 · 파섹)
천체물리학
천체역학 궤도 · 근일점 · 원일점 · 자전( 자전 주기) · 공전( 공전 주기) · 중력( 무중력) · 질량중심 · 이체 문제( 케플러의 법칙 · 활력방정식 · 탈출 속도) · 삼체문제( 라그랑주점 · 리사주 궤도 · 헤일로 궤도 · 힐 권) · 중력섭동( 궤도 공명 · 세차운동 · 장동 · 칭동) · 기조력( 조석 · 평형조석론 · 균형조석론 · 동주기 자전 · 로슈 한계) · 비리얼 정리
궤도역학 치올코프스키 로켓 방정식 · 정지궤도 · 호만전이궤도 · 스윙바이 · 오베르트 효과
전자기파 흑체복사 · 제동복사 · 싱크로트론복사 · 스펙트럼 · 산란 · 도플러 효과( 적색편이 · 상대론적 도플러 효과) · 선폭 증가 · 제이만 효과 · 편광 · 21cm 중성수소선 · H-α 선
우주론
기본 개념 허블-르메트르 법칙 · 우주 상수 · 빅뱅 우주론 · 인플레이션 우주론 · 표준 우주 모형 · 우주원리 · 암흑물질 · 암흑에너지 · 디지털 물리학 · 평행우주 · 다중우주 · 오메가 포인트 이론 · 모의실험 가설 · 홀로그램 우주론
우주의 역사 우주 달력 · 우주배경복사( 악의 축) · 재이온화
기타 개념 핵합성( 핵융합) · 중력파 · 중력 렌즈 효과 · 레인-엠든 방정식 · 엠든-찬드라세카르 방정식
천체관측
관측기기 및 시설 천문대 · 플라네타리움 · 망원경( 쌍안경 · 전파 망원경 · 간섭계 · 공중 망원경 · 우주 망원경) · CCD( 냉각 CCD) · 육분의
관측 대상 별자리( 황도 12궁 · 3원 28수 · 계절별 별자리) · 성도 · 알파성 · 딥 스카이( 메시에 천체 목록 · NGC · 콜드웰 목록) · 스타호핑법 · 엄폐 · 동시천문현상 · 빛공해
틀:태양계천문학·행성과학 · 틀:항성 및 은하천문학 · 천문학 관련 정보
}}}}}}}}}
파일:external/upload.wikimedia.org/350px-Marine_sextant.svg.png
사진 출처 - 위키백과 영어 한국어

1. 개요2. 구조와 사용법3. 발전4. 교육5. 매체에서6. 여담

1. 개요

육분의(, sextant)는 선박이 항해 중에 천체와 수평선 혹은 지평선과의 각도를 측정함으로써 현재의 위치를 알아내는 도구다. 멀리 위치해 있는 두 점 사이의 각도를 정밀하게 측정하여 삼각측량을 통해서 그 거리를 계산하는 데도 사용할 수 있다.

'육분의'라는 이름은 기구의 각도가 원의 1/6인 60° 임에서 유래하며, 영어 sextant도 라틴어로 1/6을 말하는 단어 sextans에서 유래했다.

대항해시대 시리즈를 플레이해 본 사람들에게는 매우 친숙한 아이템이기도 하다.

2. 구조와 사용법

위의 사진을 보면서 설명해보면 telescope 라고 되어있는 망원경 부분을 통해서 horizone mirror, 수평거울 부분을 본다.
수평거울은 둥근 모양에 반은 거울로 막혀있고 반은 뚫려있어 앞부분의 풍경을 통과시킨다. 뚫린 부분을 통해 시야의 중앙에 수평선이 위치하도록 하며 index bar를 움직여 인덱스바의 끝에 고정되어 있는 index mirror의 각도를 조절하여 태양이나 달 같은 천체의 모습이 반사되어 수평거울부분에 보이도록 한다. 그러면 눈금이 새겨진 부분을 통해 수평선과 천체 사이의 각도를 읽을 수 있다. (2배를 해줘야 실제 각도가 된다.) 이렇게 구한 각도를 사용하여 계산을 통해 현재의 위도를 쉽게 알 수 있고, 경도는 본초자오선과의 시간차이를 통해서 아는 방법으로 현재 위치를 특정할 수 있게 된다.

이렇게 글로 설명해도 실제 한 번 보는 것이 더 이해하기 쉽다. 관심이 있다면 아래의 실제 사용하는 모습을 담은 영상을 보는 것을 추천한다. 실제 사용하는 부분은 2분 경부터 시작된다.



야간항해 중 위치를 구할 때 천체 한 개가 아니라 2개 이상을 측정해서 정확도를 높힌다.

3. 발전

실제로 육분의로 측정할 수 있는 건 위도나 태양, 달의 고도각뿐이다. 항해 중에 정밀한 경도를 측정하려면 출항지 항구의 시계탑의 시각과 오차가 거의 나지 않는 시계가 필요하다. 대항해시대의 배경이 되는 15세기 말, 16세기 초에는 그처럼 정확한 시간을 얻어낼 수 없었고, 항해사들의 고유한 기법으로 어림한 선박의 속도로 경도값을 추측하였다. 200년 이상 지난 1730년대에 영국인 존 해리슨이 발명한 마린 크로노미터가 천문항법에 큰 역할을 했다. 이후 30년간 존 해리슨이 시계장치를 보완하여 기계식 시계의 원형을 만들었다. 이 시계는 해상의 흔들림 속에서도 초 단위 오차밖에 안 날 만큼 정밀했기 때문에 사고를 방지하는 항해술과 이후의 세계화에 큰 바탕이 되었다.

4. 교육

5. 매체에서

6. 여담


[1] 육분의의 영어 이름이 sextant라서 단어의 첫머리(...)를 듣고 당황한 거라는 말도 있는데, 육분의를 만드는 동안에도 엘사의 표정이 불안한 것을 보면 별로 만들어본 적 없는 정교한 도구를 만들어달라는 요청 때문에 놀랐다고 보는 게 맞을 듯. 그 앞의 남자아이는 곰인형을 받고 기뻐하며 돌아섰다. 이 정도면 남자는 이성적, 여자는 감성적이라는 고정관념을 살짝 뒤엎으려는 의도를 읽어내지 못하는 게 오히려 더 힘들 정도. [2] 게다가 여자아이가 들고 갈 때의 모습을 잘 보면, 모양만 재현한 통짜가 아니라 부품들이 각기 움직이는 꽤 고퀄리티의 물건이다!